메뉴

the webdaily

검색

the webdaily

닫기

2019-11-28 10:05 | 산업

'택시 호출' 카카오 T 블루, 대구광역시 정식 서비스 시작

카카오 T 앱으로 호출 가능, 서비스요금은 기본 운임 외 이동 수요에 따라 0원~1천원

[웹데일리=이지웅 기자] 이제 대구에서도 카카오 T 블루를 이용할 수 있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의 운송가맹사업 자회사인 KM솔루션과 대구광역시 택시 운송가맹사업자 DGT모빌리티가 자동 배차 택시 서비스인 '카카오 T 블루'의 대구광역시 정식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KM솔루션과 DGT모빌리티는 '대구광역시 택시운송가맹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난 21일부터 카카오 T 블루 시범 서비스를 진행해왔다. 시범 서비스를 통해 DGT모빌리티는 이용자들의 서비스 이용 니즈를 파악했으며, KM솔루션은 서비스 품질 확보를 위한 기술 테스트를 완료했다.

카카오 T 블루가 대구에 정식 출시됨에 따라 이용자들은 새로운 택시 서비스에 대한 경험은 물론 다양한 이동 선택권을 보장받을 수 있게 됐다. 무엇보다 지방도시 택시 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카카오 T 블루는 카카오 T 앱에서 택시 호출 시 주변에 이용 가능한 차량이 있을 경우 자동 배차되는 서비스다. 일반 중형 택시 기본 운임에 서비스 이용료가 부과된다. 서비스 이용료는 실시간 수요·공급에 따라 탄력 적용된다.

운행차량의 외관과 내부도 차별화했다. 카카오프렌즈의 캐릭터들로 디자인된 외관으로 기존 택시와 다른 새로운 느낌을 선사한다. 차량 내부는 미세먼지, 냄새, 유해균 차단을 위한 공기 청정 솔루션이 적용됐고, 공기 측정기를 구비해 쾌적한 환경을 제공한다.

특히, DGT모빌리티는 자체적으로 택시 기사 교육 시스템을 구축해 승객 서비스 교육을 이수한 기사들만 카카오 T 블루를 운행하도록 했다.

또한, 대구광역시 최대 네트워크와 인프라를 바탕으로 카카오 T 블루 시범 서비스 기간 동안에도 꾸준히 증차해왔으며, 정식 서비스는 1천여 대 규모로 시작한다.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 및 KM솔루션 대표는 "카카오 T 블루는 ICT 플랫폼 업체와 택시 사업자 간의 협력모델로, 미래 택시 산업의 바로미터가 될 것"이라며, "KM솔루션의 운영 노하우와 카카오모빌리티의 기술력을 전폭 지원해 대구 시민들의 이동 편의성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김준홍 DGT모빌리티 대표는 "대구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지로 예상했던 것 보다 빠르게 카카오 T 블루를 정식 출시할 수 있게 됐다"며, "고객의 편의와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고 언제나 만족할 수 있는 최고의 택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웅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INTERVIEW

MORE

Ch. webdaily

webdaily Magaz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