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logo

검색

logo

닫기

2021-02-04 17:55 | 전체기사

MS '디지털트윈' 출시... "현실 사물을 디지털 환경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마이크로소프트
[웹데일리 김세인 기자] 마이크로소프트는 클라우드 '애저'(Azure)를 기반으로 한 디지털 트윈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디지털 트윈이란 현실 세계의 기계·장비 등 사물을 가상 세계에 똑같은 데이터로 구현하는 기술이다. 생산·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도가 높다.

애저 디지털 트윈은 클라우드 애저의 사물인터넷(IoT)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다.

실제 사물을 디지털 환경에 쌍둥이처럼 옮겨, 사람·장소·사물 간 상호작용을 추적하고 데이터를 수집하거나 시뮬레이션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한다.

MS가 지난해 말 출시한 애저 디지털 트윈은 이미 제조 산업 분야에서 활용하고 있다.

두산중공업이 도입해 풍력 부분에서 신재생에너지 발전 및 기존 설비 유지·보수 비용 절감에 쓸 수 있는 차세대 풍력 발전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이제나 MS IoT&MR 아시아 기술 총괄 부문장은 "두산중공업 같은 디지털 트윈과 IoT 기술 적용 사례를 적극적으로 공유해 국내외 더 다양한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MS는 지난해 기업들과 디지털 트윈 컨소시엄도 공동 설립했다. 170여개 기업과 정부 기관, 학계 등이 회원으로 가입한 상태다.

김세인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

SF·미래보고서

CARD NEWS

VID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