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logo

검색

logo

닫기

2021-05-31 13:45 | 전체기사

소비자 63%, "ESG 우수기업 제품 선호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웹데일리 조혜민 기자] 기업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이 소비자들의 제품구매에 실제 영향을 미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대한상공회의소가 국민 3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ESG 경영과 기업의 역할에 대한 국민인식' 조사 결과, 응답자의 63%는 기업의 ESG 활동이 제품 구매에 영향을 준다고 답했다.

또한 'ESG 활동에 부정적인 기업의 제품을 의도적으로 구매하지 않은 경험이 있는지' 물음에 70.3%가 '있다'고 답했다. 'ESG 우수기업 제품의 경우 경쟁사 대비 추가 가격을 더 지불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한 비율도 88.3%에 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고려대 경영대학 이재혁 교수는 "ESG 경영은 투자 유치, 매출 상승 등 긍정적 효과도 발생시킬 수 있지만 문제 발생을 방지하는 리스크 관리 측면의 효과도 크다"며 "SNS, 동영상 플랫폼의 발달로 기업의 ESG 관련 이슈가 쉽게 대중들에게 공유될 수 있는 만큼 ESG 경영에 더욱 신경을 쓸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ESG 분야 중 기업들의 대응이 미흡한 분야로는 '지배구조(G)'(41.3%)를 가장 많이 지목됐고, 이어 '환경(E)'(35.0%), '사회(S)'(23.7%) 순이었다.

ESG 분야별로 기업들이 관심을 둬야 할 이슈에 대한 질문에 환경 분야에서는 '플라스틱 과다사용에 따른 생태계 오염'(36.7%)이 가장 많았다. '기후변화 가속화'(21.0%), '환경호르몬'(19.7%), '미세먼지'(15.0%) 등이 뒤를 이었다.

사회 분야 이슈로는 '일자리 부족'(31.7%)과 '근로자 인권 및 안전'(31.0%) 문제, 지배구조 이슈로는 '부적절한 경영권 승계'(36.3%)와 '경영진의 모럴해저드'(32.7%) 등이 많이 거론됐다.

윤철민 대한상의 ESG경영팀장은 "세계적으로 ESG 경영이 기업의 생존을 위한 필수조건이 되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사회적 요구와 기대가 커지고 있다"며 "기업의 ESG 경영은 지속 성장은 물론 국민의 인식을 긍정적으로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혜민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

SF·미래보고서

CARD NEWS

VID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