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the webdaily

검색

the webdaily

닫기

2020-08-28 16:13 | 경제산업

삼성문화재단, 이사장직에 김황식 전 국무총리 선임

28일부터 임기 4년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임기만료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연합뉴스]
[웹데일리=박현우 기자] 삼성문화재단은 신임 이사장으로 김황식 전 국무총리를 선임했다고 28일 밝혔다. 임기는 이날부터 4년간이다.

현 이사장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임기만료로 물러난다.

이 부회장은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장직만 맡게 된다.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장 임기는 내년까지다.

김황식 이사장은 국무총리, 감사원장, 대법원 대법관 등을 역임했고 지난 2018년 12월부터 호암재단 이사장으로 재임 중이다.

삼성문화재단은 삼성 창업주인 이병철 선대 회장이 1965년 설립해 리움미술관, 호암미술관을 운영하며 다양한 문화예술 공헌사업을 하고 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INTERVIEW

MORE

Ch. webdaily

webdaily Magaz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