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처라이프

[투데이 케이팝] 방탄소년단·체리블렛, '틱톡 챌린지' 뜨거운 인기

#방탄소년단 'ONchallenge' #체리블렛 '무릎탁 챌린지'

김수연 기자 | 2020-02-25 15:08
image 글로벌 쇼트 비디오 플랫폼 틱톡(TiKToK)에서 챌린지를 통해 전 세계 팬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아이돌들의 소식을 모아왔다.

◇ 방탄소년단, 'ONchallenge'로 60시간 만에 1억 뷰 돌파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틱톡

방탄소년단이 틱톡에서 진행 중인 'ONchallenge' 영상 조회수가 60시간 만에 1억 뷰를 돌파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지난 21일 오후 6시 발표 예정이었던 정규 4집 타이틀곡 'ON'을 12시간 먼저 전 세계 150여 개 국가·지역에서 75개국 언어로 선공개해 폭발적인 관심을 얻었다.

방탄소년단과 틱톡은 지난해에도 이와 같은 '케미'를 선보인 바 있다. 2019년 9월 멤버 제이홉이 발표한 'Chicken Noodle Soup'의 안무를 틱톡 내에서 따라하는 'CNSchallenge'를 통해 마케팅 효과를 톡톡히 누렸다. 'CNSchallenge'를 위해 개설한 공식 계정은 3시간 만에 100만 팔로워를 기록했고, 해당 챌린지는 조회수 1억 뷰와 좋아요 1,200만 개 등의 신기록을 세웠다. 또한, 'Chicken Noodle Soup'는 공개 직후 전 세계 69개 국가·지역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이번 'ONchallenge' 역시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신곡 'ON'을 활용한 영상은 6만 1천여 건(24일 기준) 제작됐으며, 지금까지도 'ON'을 활용한 콘텐츠가 전 세계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생산되고 있다.

틱톡 관계자는 "방탄소년단의 'ONchallenge'를 통해 쇼트클립 콘텐츠로 세계를 집중시킬 수 있는 단 하나의 플랫폼이라는 것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며, "앞으로도 틱톡의 파급력을 바탕으로 한류가 전 세계 더 넓은 곳까지 뻗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 체리블렛, '무릎탁 챌린지' 성황... 선배 스타들 동참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틱톡 캡처

체리블렛이 틱톡에서 진행 중인 '무릎탁 챌린지'가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체리블렛은 틱톡을 통해 지난 7일부터 23일까지 약 보름간 댄스 챌린지인 '무릎탁 챌린'지를 진행했다. 신곡 '무릎을 탁 치고(Hand Up)'에서 따온 '무릎탁 챌린지'는 제목처럼 무릎을 탁 치며 시작해 힙하고 쉬운 동작으로 전 세계 팬들이 쉽게 따라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무릎탁 챌린지'는 해쉬태그(#무릎탁챌린지 #HandsUpChallenge) 누적 조회수 320만 뷰를 넘어서며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인 관심을 받았다. 특히, 챌린지를 포함해 '무릎을 탁 치고(Hand Up)' BGM을 활용한 틱톡 영상은 보름 만에 4,200개를 돌파했다. 이는 영상에 주로 쓰인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15초 내외의 숏폼(Short Form) 콘텐츠 이용자들에게 대중적인 소구력을 가졌다는 것을 뜻한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무릎탁 챌린지'에 선배 스타들도 동참했다. '무릎을 탁 치고(Hand Up)' 작사에 참여한 AOA 지민은 댄스 실력이 돋보이는 챌린지 영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았고, 개그맨 문세윤과 최성민도 유쾌한 에너지로 체리블렛을 응원했다. 개그맨 유재필은 체리블렛의 메이와 함께 '무릎탁 챌린지'에 도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개그우먼 이국주도 자신의 SNS를 통해 직접 편집한 '무릎탁 챌린지' 영상을 공개해 커버댄스 실력을 뽐냈다. 인기 키즈 크리에이터 어썸하은(나하은)도 동생과 함께한 영상으로 상큼한 매력을 발산했다.

한편, 체리블렛의 '무릎을 탁 치고(Hand Up)'는 '엘리제를 위하여'를 샘플링해 귀에 감기는 멜로디가 인성적인 트랩 장르의 곡이다. 주변 시선은 신경 쓰지 말고 분위기를 즐겨보자는 당찬 에너지를 담고 있다. 지난 11일 컴백 이후 아이튠즈 3개 지역 K팝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글로벌 루키다운 행보를 보이고 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