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the webdaily

검색

the webdaily

닫기

2020-04-08 17:30 | 전체기사

현대차, 울산5공장 투싼 라인 가동 중단...코로나19 확산에 수출 감소 영향

13일부터 17일까지 임시 휴업 돌입...3월 해외시장 판매량 26% 줄어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뉴시스]
[웹데일리=김민호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출 물량이 감소한 현대자동차가 일부 생산라인을 임시 가동 중단한다.

8일 현대자동차는 울산5공장 투싼 생산라인을 오는 13일부터 17일까지 가동 중단하고 임시 휴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울산5공장에서 생산된 투싼은 미주와 중동 등으로 수출된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해외 현지 판매 딜러사들이 대부분이 영업을 중단해 수출 물량이 크게 감소했다.

현대차는 지난 3월 해외시장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26.2% 감소한 바 있다. 미국시장은 전년보다 43%나 판매량이 쪼그라들었다.

반면 국내 시장에서 판매량은 3% 증가하며 호조세를 뛰었다. GV80, 신형 G80, 팰리세이드, 신형 아반떼, 그랜저 등 국내시장 판매가 늘어 휴일 특근까지 실시하고 있는 상황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내수 인기차종 생산에 집중하는 등 시장 상황에 맞게 탄력적으로 운영할 것"이라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적극적인 활동과 함께 해외시장 판매 정상화를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김민호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INTERVIEW

MORE

Ch. webdaily

webdaily Magaz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