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the webdaily

검색

the webdaily

닫기

2020-07-01 09:58 | 경제

DB그룹 ‘2세 경영시대’ 개막… 김남호 신임 회장 취임

김준기 전 회장 장남… “지속 성장하는 기업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 기울일 것”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DB그룹]
[웹데일리=박현우 기자] 김남호 DB금융연구소 부사장이 DB그룹 회장에 선임됐다.

DB그룹은 “그동안 그룹 회장직을 맡아 온 이근영 회장이 물러나고 김남호 DB금융연구소 부사장을 신임 그룹 회장에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오전 강남구 대치동 DB금융센터 대강당에서 열린 그룹 회장 이취임식에는 코로나19로 인해 그룹 주요 경영진과 임직원 일부만 참석했다.

김남호 신임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국내외 경제가 위기에 처한 상황에서 중임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과 사명감을 느낀다”며 “앞으로 DB를 어떠한 환경변화도 헤쳐 나갈 수 있는 ‘지속 성장하는 기업’으로 만들기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다짐했다.

김남호 회장이 취임함에 따라 DB그룹은 창업 이래 50년 가까이 그룹을 이끌어온 김준기 회장의 창업자 시대가 끝나고 2세 경영 시대로 전환했다. 김남호 회장을 보좌하는 새로운 경영진을 중심으로 세대교체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 회장은 DB그룹 창업주인 김준기 전 회장의 장남으로 DB손해보험과 DB Inc.의 지분 9.01%와 16.83%를 각각 보유한 최대주주이기도 하다.

DB손해보험은 DB생명, DB금융투자, DB캐피탈 등을 지배하고 있고 DB Inc.는 DB하이텍과 DB메탈 등을 지배하고 있다.

김 회장은 내년 초 정기주총을 통해 DB Inc.의 이사회 의장도 겸임할 예정이다.

한편 김 회장은 2009년 DB그룹에 입사해 동부제철, 동부팜한농 등 주요 계열사에서 생산, 영업, 인사, 공정관리 등 각 분야 실무 경험을 쌓았다. 2015년부터 DB금융연구소에서 금융 계열사들의 중장기 발전전략을 구체화하고 경영 현장에 적용시키는 등 리더십을 발휘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INTERVIEW

MORE

Ch. webdaily

webdaily Magaz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