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애플, 내달 말 1주 당 4주로 주식액면분할 단행

8월 24일 기존 주주들에게 분할 주식 배분… 주당 100달러 안팎 예정

박현우 기자 | 2020-07-31 10:24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연합뉴스]
image 애플이 30일(현지시각) 주식 1주를 4주로 쪼개는 주식 분할을 결정했다.

미국 경제 매체 CNBC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주식 분할에 대한 이사회 승인을 받았다.


고가 주식 분할의 경우 보유 자금이 적은 개인 투자자들이 보다 많이 주식 거래에 참여할 수 있는 효과가 생긴다.

애플은 오는 8월 24일 주주들에게 분할된 주식을 나눠주고 같은 달 31일 분할된 기죽으로 거래를 시작할 예정이다.

CNBC는 “현재 애플 주식은 주당 380만 달러가 넘어가는 수준에서 거래되고 있다”며 “분할 이후 투자자들은 100달러 안팎에서 애플 주식에 접근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앞서 애플은 2014년 1주를 7주로 나누는 주식분할을 하는 등 상장 이후 이미 4차례 주식 분할을 시행한 바 있다.

애플은 이날 2분기 매출에 대해 1년 전 보다 11% 증가한 596억9000만달러(71조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