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아모레퍼시픽그룹 2분기 당기순이익 전년비 93.1% 급감

영업이익 67.2%·매출 24.7% 하락… 온라인 매출은 국내외 모두 성장

김소미 기자 | 2020-07-31 14:3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그룹]
image 코로나19 사태에서 비롯된 국내외 화장품 시장 위축으로 아모레퍼시픽그룹이 2분기 부진한 실적을 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분기 매출이 1조180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7% 감소했다고 31일 잠정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362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67.2% 줄어들었고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746억원) 대비 93.1% 급감한 51억원을 기록했다.

그룹의 주력 회사인 아모레퍼시픽의 2분기 매출은 1조557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24% 줄었고 영업이익은 352억원으로 60% 감소했다.

국내 사업에서는 면세점, 백화점 등 오프라인 매출과 영업이익이 줄어들면서 각각 26%, 31% 감소했다. 해외 사업 역시 2분기 매출은 21% 줄었고 영업이익은 적자 전환했다.

코로나19 타격으로 국내외 오프라인 판매가 부진하자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온라인 채널에 집중했다.

온라인 플랫폼 입점을 늘리고 전용 제품을 출시하면서 국내 온라인 매출은 60% 증가했다. 해외에서도 중국 내 럭셔리 브랜드 온라인 매출이 70% 이상 성장하는 등의 성과를 보였다. 북미와 유럽시장에서도 디지털 마케팅을 통해 온라인 매출이 증가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디지털 체질 개선과 맞춤형 화장품 기술, 고객을 사로잡을 수 있는 혁신 상품을 통해 실적 개선의 교두보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소미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