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케이뱅크 "이달 내 100% 비대면 아파트 담보대출 출시...대환대출 특화"

기존 아파트 담보대출 있는 고객은 최대 5억원까지 대출 가능...서류없이 예상한도 및 금리 조회

김시연 기자 | 2020-08-04 13:57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4일 케이뱅크는 이달 중 100% 비대면 아파트 담보대출을 출시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연합뉴스]
image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가 이달 안으로 신청부터 입금까지 모든 과정이 100%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아파트 담보대출 상품을 내놓는다.

4일 케이뱅크는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간담회를 열고 2년간 준비기간 끝에 대환(갈아타기)대출에 특화된 100% 비대면 아파트 담보대출 상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케이뱅킁 따르면 해당 대출상품은 각 기관에서 정보를 받는 스크래핑 기술을 활용해 서류없이도 예상 한도와 금리를 조회할 수 있다.

대출 실행 여부를 결정시에는 2년치 원천징수영수증 또는 갑근세 원천징수확인서 등과 같은 소득증빙서류와 등기권리증(등기필증) 2가지만 있으면 된다. 서류 인증은 사진 촬영과 등기번호 입력을 통해 진행된다.

또 배우자·세대원 동의 절차, 대환 때 필요한 위임 절차 등도 모두 비대면으로 가능하며 대출 신청부터 승인까지 걸리는 시간은 빠르면 이틀 정도 걸리며 금리는 최저 연 1.63%가 적용된다.

기존 아파트 담보 대출이 있는 고객은 최대 5억원까지 대환 대출이 가능하다. 생활 자금 용도의 아파트 담보대출은 최대 1억원까지 받을 수 있다.

이날 이문환 케이뱅크 은행장은 비대면 아파트 담보대출 상품에 대해 “출시 초기에는 대환 중심으로 서비스가 이뤄질 것”이라면서 “이달 중 출시 예정이며 기존 은행에서 대출받았던 고객들이 더 나은 이자를 받도록 설계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케이뱅크는 올 하반기 KT 등 주주사들과의 협업 관계를 강화해 여·수신 실적 등 주요 지표를 2배 이상 향상시키겠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이달 중 케이뱅크 계좌 및 체크카드로 KT 통신요금을 납부시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며 전국 KT 대리점에 케이뱅크 홍보 이미지와 케이뱅크 애플리케이션(앱)에 바로 접속할 수 있는 QR코드도 배치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우리카드와 연계한 제휴 적금상품 출시, BC카드와의 카드 사업 협력 방안 등도 마련할 방침이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