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webdaily

[예민수의 경제책방] 워렌 버핏의 위대한 동업자 찰리 멍거 '트렌 그리핀'

조성복 기자 | 2020-09-07 15:14
image

세계적인 투자회사 버크셔 해서웨이의 부회장 '찰리 멍거'.


오늘날의 워렌 버핏이 있기까지는 투자 동반자 멍거가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

버핏에게 멍거가 끼긴 가장 큰 영향은 양적 가치투자에서 질적 가치투자로의 위대한 변화를 이끌어 냈다는 점이다. 단순히 값이 싼 '담배꽁초식 투자'에서 '탁월한 기업을 적정한 가격에 사는 전략'으로의 변화다.

'버핏을 움직이는 막후의 실세', '버핏의 투자 동반자', '버핏의 그림자', '버핏의 소울메이트' 찰리 멍거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